본문바로가기



  • 경기필하모닉 오케스트라는 1천3백만 경기도민의 삶의 질을 높이고 문화예술 대중화와 저변확대를 위해 1997년 10월 창단된 경기도립 오케스트라이다.

    2008년 중국(상하이, 닝보, 항주), 미국 LA(월트디즈니 콘서트홀, 웰셔이벨극장) 투어를 시작으로 2009년 스페인 발렌시아와 톨레도 페스티벌, 2010년 중국(상하이, 소저우, 베이징)투어, 이탈리아 페스티벌 초청 공연(치비타베키아, 치비달레, 류블리아나, 피스토이)으로 호평 받았다. 특히 2014년에는 일본 Asia Orchestra Week 페스티벌에 한국 오케스트라 대표로 초청 받았으며, 2015년 한국 오케스트라 최초로 독일 베를린 필하모닉홀에서 공연하고 자를란트 뮤직 페스티벌에 한국 오케스트라 최초로 정식 초청을 받아 현지 언론으로부터 호평 받았다. 2016년 세계적인 마에스트로 리카르도 무티와 공연하며 지휘자의 요구에 민첩하게 반응하는 오케스트라라고 극찬 받았으며, 핀커스 주커만, 슐로모 민츠, 빌데 프랑, 케이트 로열 등 세계적인 연주자들과 협연해 세계에서 주목하고 있다. 2017년 경기필은 아시아 오케스트라 최초로 베를린 뮤직 페스티벌에 초청받고, 폴란드 국영방송 초청으로 카토비체에서 공연하는 등 아시아 주요 오케스트라로 급성장하고 있다. 2018년에는 얍 판 츠베덴, 다니엘레 가티, 니콜라이 즈나이더, 마시모 자네티, 리오 샴바달 등 세계적인 지휘자들이 객원 지휘한다. 이태리 출신의 지휘자 마시모 자네티가 예술감독으로 선임되어 2018년 9월부터 경기필을 이끌고 있다.
  • Gyeonggi Philharmonic Orchestra, established in October 1997, under the leadership of General Music Director Shiyeon Sung, presents an inspiring array of music, through a commitment to foundational works and adventurous explorations.

    The orchestra – recognized as one of the Asia’s outstanding orchestras – is leading the way in ground-breaking programming offering a diverse range of programs that reflect the orchestra’s artistry. Gyeonggi Philharmonic Orchestra tours nationally and internationally. Since its first tour to China and U.S.A. in 2008, the orchestra has performed in 6 countries including German, Italy, Spain and Japan. The orchestra toured Shanghai, Ningbo and Hangzhou in China and performed at the Walt Disney Concert Hall and the Wilshire Ebell Theatre in LA in 2008. In 2009, it went to Spain to perform in Valencia and participate in the Toledo Music Festival. In 2010, the orchestra toured Shanghai, Suzhou and Beijing in China, was invited to a music festival in Italy to perform in Civitavecchia and Cividale, and performed in Ljubljana and Pistoia. In 2014, it was invited to the Asia Orchestra Week in Japan as the representative of Korea. In 2015, the orchestra performed at the Berliner Philharmonie for the first time as a Korean orchestra and also participated in the Saar Music Festival as the first Korean orchestra. In 2016, the orchestra performed in Tongyeong International Music Festival and presented the Asian premiere of Randolph Peters, Elżbieta Sikora, Richard Rijnvos, Nina Šenk's work in ISCM(International Society for Contemporary Music) World Music Days. In 2017, the orchestra became the first Asian orchestra invited to the Berlin Music Festival and was also invited by the national broad casting company of Poland to perform in Katowice. In 2018, the orchestra will be conducted by a number of guest conductors comprising the world-renowned maestros such as Jaap Van Zweden, Daniele Gatti, Nikolaj Znaider, and Lior Shambadal. Gyeonggi Philharmonic Orchestra also became the first Korean orchestra to sign a contract with the Decca label for Mahler’s Symphony No.5, released in 2016.

미션 및 비전

  • Mission : 예술의 중심에서 대중과 호흡하는 오케스트라
  • Gyeonggi Philharmonic Orchestra
  • Vision : 클래식 음악의 저변확대를 통한 도민 생활 속의 문화예술 기여
  • 화면 위로 이동
  • 화면 아래로 이동


페이지 맨 위로 이동